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혼의 소리' 교황청 시스티나 합창단 부산 첫 공연

1천500년 역사, 남성 24명·보이소프라노 33명 구성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1천500년 역사의 교황 직속 합창단이 부산을 찾아 영혼의 목소리를 들려준다.

천주교 부산교구는 교구설정 60주년을 맞아 교황청 직속 합창단 시스티나 성당 합창단 공연을 마련했다고 27일 밝혔다.

공연은 다음 달 11일 오후 7시 KBS부산홀에서 펼쳐진다. 부산 공연은 이번이 처음이다.

천주교 부산교구 측은 "지난 60년 동안 많은 분들이 교구를 아껴준 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60년을 새롭게 시작하자는 취지에서 교황청 시스티나 성당 합창단을 초대했다"고 밝혔다.

교황청 시스티나 성당 합창단 [천주교 주교회의 제공=연합뉴스]
교황청 시스티나 성당 합창단 [천주교 주교회의 제공=연합뉴스]

시스티나 합창단은 1천500년의 역사를 가진 세계에서 가장 먼저 창단된 합창단이다.

교회 초기부터 교황의 전례 예식에 참여했고 오랜 세월 무수히 많은 음악가를 배출했다.

19세기에는 주세페 바이니와 도메니코 무스타파 등 저명한 음악가들이 지휘자로 활약했다.

지금의 합창단은 남성 24명과 보이소프라노(소년) 33명으로 구성돼 있다.

33명의 푸에리 칸토레스(소년 합창단원)는 고음 소프라노(white voice)를 담당한다. 이 합창단의 특징은 무반주 전통을 고수한다는 점이다.

'영혼의 소리' 교황청 시스티나 합창단 부산 첫 공연 - 2

시스티나 합창단은 이번 공연에서 그레고리오 성가 '하늘아, 위에서 이슬을 내려라 - 대림 제4주일 입당송'과 그레고리오 알레그리의 '불쌍히 여기소서', 펠리체 아네리오의 '그리스도께서 순종하셨도다' 등 9곡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세한 공연 내용은 천주교 부산교구청 사무처(☎051-629-8710)에 문의하거나 교황청 시스티나 합창단 홈페이지(http://cappellamusicalepontificia.org)를 참고하면 된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09: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