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홈쇼핑, 코트라와 '한류상품박람회' 주관…민간기업 처음

대만 현지서 6천300만 달러 수출 상담 실적 거둬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롯데홈쇼핑은 22일부터 24일까지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한류상품박람회'(Korea Brand & Entertainment Expo)를 민간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코트라와 공동 주관했다고 27일 밝혔다.

박람회를 주최한 산업통상자원부와 코트라의 공식집계에 따르면 대만 진출 희망 기업들을 대상으로 현지에서 수출 상담회를 진행한 결과 총 6천300만 달러(약 715억 원)의 실적을 거뒀다. 이는 롯데홈쇼핑이 작년 12월과 올해 2월 대만에서 진행한 총 250건, 1천100만 달러(약 130억 원)의 6배에 육박하는 것이다.

대만한류상품박람회
대만한류상품박람회

롯데홈쇼핑은 국내 중소기업들을 해외 유통업체와 연결해 주는 '해외시장개척단' 프로젝트의 하나로, 국내 기업 80곳의 박람회 참석을 지원하고, 현지 숙박 등 편의를 제공했다.

대개 홈쇼핑사들이 중소기업 20∼30곳을 대상으로 수출 상담회를 진행한 점을 고려하면 규모가 상당히 큰 편이다.

다목적 세정제 '원샷 매직클린'을 판매하는 생활용품 전문기업 ㈜주은은 현지에서 500만 달러 상당의 수출 상담실적을 올렸다. 주방용품 전문기업 '키친쿡'도 200만 달러의 수출 상담으로 현지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번 '한류상품박람회'에서는 한국 중소기업 상품 전시·체험관 운영, 케이팝(K-POP) 공연, 패션 뷰티쇼, 배우 한채영 팬 사인회 등 한류를 활용한 다양한 마케팅 행사도 진행됐다. 롯데홈쇼핑은 1억 원 상당의 물품을 현지 복지시설에 기부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이사는 "파트너사와 상생하는 '건전한 유통 생태계' 조성을 최우선 경영과제로 삼고 있다"며 "국내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2004년 대만 최대 금융지주회사인 '푸방(富邦) 그룹'과 함께 '모모닷컴'을 설립한 후 2005년 1월 '모모홈쇼핑'이라는 채널명으로 국내 유통업체 중 유일하게 대만에 진출했다. 설립 2년 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한 데 이어 2008년 이후 9년째 대만 내 TV홈쇼핑 1위를 차지하고 있다.

2014년에는 대만 증권거래소에 상장됐으며, 지난해에는 연 매출 1조원을 돌파했다.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