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신질환으로 집에 불 지른 50대 여성 체포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정신질환으로 집에 불을 지른 50대 여성이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부산 부산진경찰서는 방화 혐의로 정모(59·여)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정씨는 26일 오후 8시 34분께 부산 부산진구 자신의 방안에서 양초 불로 면장갑에 불을 붙인 뒤 목제가구를 향해 던져 방화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불로 소방관이 출동하고, 천장과 가구가 타 100만원 가량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은 정씨가 정신질환으로 치료받은 경력이 있다는 사실을 가족을 통해 확인했다.

정씨는 경찰에서 "비행기가 물건을 훔쳐 화가 났다"고 진술했다.

[아이클릭아트 그래픽 사용 = 연합뉴스 자료사진]
[아이클릭아트 그래픽 사용 =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 부산진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부산 부산진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read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7 06: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