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외교부 "파키스탄 폭발사고·테러 인명 희생에 애도"

(서울=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정부는 26일 최근 파키스탄에서 잇단 사고·테러로 수 백 명의 인명 피해가 발생한 것에 대해 애도의 뜻을 밝혔다.

정부는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 명의 성명에서 "파키스탄 바하왈푸르에서 발생한 유조차 폭발사고로 수많은 인명이 희생된 데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6월 23일 퀘타와 파라치나르 등지에서 발생한 테러로 무고한 민간인 수 십 명이 희생된 데 대해서도 안타까움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성명은 "이드-알-피트르(라마단이 끝나는 것을 기념해 열리는 축제) 명절을 앞두고 슬픔을 겪게 된 파키스탄 정부와 국민에게 깊은 위로를 전한다"면서 "우리 정부는 사태 수습을 위한 파키스탄 정부와 국민의 노력을 지지하며, 조속한 시일 내 어려움이 극복되기를 기원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25일(현지시간) 오전 파키스탄 동부 펀자브 주(州) 바하왈푸르의 고속도로에서는 전복된 유조차가 폭발해 최소 148명이 숨지고 117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또 23일에는 남서부 퀘타와 북서부 파라치나르에서 테러가 발생해 수 백 명의 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파키스탄 유조차 폭발 사망자 최소 148명으로 늘어
파키스탄 유조차 폭발 사망자 최소 148명으로 늘어(뉴델리 AP=연합뉴스) 유조차 폭발사고가 발생한 파키스탄 동부 펀자브주 바하왈푸르 인근 고속도로에서 25일(현지시간) 구조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현지 언론은 이날 유조차가 전복되면서 폭발한 사고로 숨진 희생자 수가 최소 148명으로 늘고 117명 이상이 부상했다고 보도했다. ymarshal@yna.co.kr


hapy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7: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