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양구군 "동서고속철도 역사위치 아직 결정 안 돼"

(양구=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강원 춘천과 속초를 연결하는 동서고속화철도 건설과 관련해 특정 지역에 역사가 들어서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일자 양구군이 진화에 나섰다.

동서고속화철도 반기는 양구군.
동서고속화철도 반기는 양구군.

양구군은 26일 성명에서 "동서고속화철도 노선 및 역사위치 선정 안에 대한 주민 혼란을 예방하고자 추진 경위를 밝힌다"면서 "전문업체 용역 등을 통해 몇 개의 적정 노선 안을 선정했고, 현재 노선별로 타당성 검토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타당성 검토가 끝나는 대로 2차 전문가 검토 및 의견 수렴을 거쳐 늦어도 7월 말까지는 최적의 노선 안을 선정, 강원도와 국토해양부에 건의할 계획"이라며 "현재 철도 노선과 역사위치에 관하여 아무것도 결정된 것이 없다"고 덧붙였다.

양구군은 노선과 역사위치가 가시화되는 대로 해당 지역 일대를 토지거래 허가지역으로 지정해 부동산 투기를 규제할 계획이다.

dmz@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7: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