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프로축구 2부리그 부산, 안산 3-0 완파…선두 추격(종합)

서울E, 대전과 3-3 무승부
부산이 모라이스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부산이 모라이스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기자 = 프로축구 K리그 챌린지(2부리그) 부산 아이파크가 안산 그리너스를 꺾고 선두를 추격했다.

부산은 26일 경기도 안산와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1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안산 그리너스를 3-0으로 완파했다.

부산은 10승 5무 3패(승점 35)를 기록하며 선두 경남FC(승점 42)와 격차를 승점 7차로 좁혔다.

안산은 4승 4무 10패(승점 16)로 간신히 8위를 지켰다.

부산은 전반 30분 야스다의 패스를 받은 모라이스의 선제골로 포문을 열었다.

전반을 1-0으로 마친 부산은 후반 14분 야스다의 추가 골로 달아났다.

이어 후반 41분 임상협으로부터 공을 넘겨받은 이규성이 쐐기 골을 넣으며 완승을 거뒀다.

서울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9위 서울 이랜드와 10위 대전 시티즌의 탈꼴찌 싸움에서는 6골을 주고받은 공방 끝에 3-3으로 비겼다.

서울E는 3승 6무 9패(승점 15), 대전은 2승 4무 11패(승점 10)로 순위 변동은 없었다.

서울E는 전반 38분과 42분 심영성과 김봉래가 잇따라 골을 터뜨리며 2-0으로 앞섰다. 후반 반격에 나선 대전은 후반 12분과 32분 이호석과 박대훈의 골을 앞세워 동점을 만들었다.

서울E는 후반 42분 아츠키의 패스를 받은 백지훈의 골로 승리를 눈앞에 두는 듯했다.

그러나 대전은 후반 47분 크리스찬이 극적인 동점 골을 만들어내 대결은 무승부로 끝이 났다.

taejong7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22: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