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PGA 10승 달성' 스피스, 세계 '톱3' 골퍼로 재도약

스피스
스피스[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트래블러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거머쥐며 PGA 통산 10승을 달성한 미국 조던 스피스(23)가 세계 랭킹 3위로 다시 뛰어올랐다.

스피스는 26일(한국시간) 업데이트된 세계 랭킹에서 더스틴 존슨(미국), 마쓰야마 히데키(일본)에 이어 3위에 올랐다.

지난주 6위에서 세 계단 뛰어오른 순위다.

지난주 3∼5위였던 로리 매클로이(북아일랜드), 제이슨 데이(호주), 세르히오 가르시아(스페인)는 모두 한 계단씩 밀려났다.

이날 스피스는 미국 코네티컷 주 크롬웰의 TPC 리버 하일랜즈에서 열린 트래블러스 챔피언십에서 대니얼 버거(미국)와 연장 접전 끝에 승리해 시즌 두 번째이자 투어 통상 10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스피스는 2015년 마스터스와 US오픈에서 메이저 2회 연속 우승을 거머쥐며 세계 랭킹 1위에 올라 지난해 3월까지 세계 정상을 지켰다.

그러나 지난해 PGA 투어 두 차례 우승에 그치는 등 부진을 겪으며 순위가 하락해 올해 들어서는 줄곧 5∼6위를 맴돌아왔다.

한편 이날 순위에서 김시우(22)는 전주보다 한 계단 내린 30위에 올랐다.

mihy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6: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