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용섭 "고도성장 초석 무역업계가 일자리 창출 앞장서달라"

"양적성장 벗어나 질적성장하면 수출분야서도 고용창출 가능"
"中企·서비스업 강조한다고 대기업·제조업 경시하는 것 아냐"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이용섭 부위원장은 26일 "그동안 수출 증대를 통해 산업화와 고도성장을 이루는 데 초석 역할을 했던 무역업계가 이제 더불어 잘사는 공정한 대한민국의 건설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 달라"라고 당부했다.

이 부위원장은 이날 서울 창성동 정부청사 별관에서 진행된 무역협회와의 정책간담회 인사말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부위원장은 "일반적으로는 수출이 내수에 비해 취업유발 계수가 낮다고 인식되면서 일자리 문제를 얘기할 때에는 수출업체들이 소외되는 경우가 있었다"며 "그러나 수출업계가 규모 중심의 양적 성장에서 벗어나 부가가치를 늘리는 질적 성장에 치중한다면 얼마든지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특히 이 부위원장은 "이런 점에서 일자리 창출의 핵심인 중소기업의 수출이 늘도록 무역업계가 노력해 달라"라고 강조했다.

이 부위원장은 "저도 각종 강의에서는 한국경제가 이제는 내수·중기·서비스업 중심으로 성장해야 한다고 얘기한다"며 "그러나 이는 제조업이나 대기업을 중시하지 않아도 된다는 얘기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수출·제조업·대기업은 여전히 한국경제의 동력으로 중요하다"며 "다만 상대적으로 소외된 부분을 육성해 상향 평준화를 이루자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이용섭 "고도성장 초석 무역업계가 일자리 창출 앞장서달라" - 1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6: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