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보람, 10m 공기권총 세계주니어신기록…ISSF 세계대회 우승

한국, 세계주니어사격선수권대회 초반 종합 3위
최보람이 금메달 획득 후 기뻐하는 모습
최보람이 금메달 획득 후 기뻐하는 모습[국제사격연맹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국가대표 후보 선수 최보람(한국체대)이 '2017 국제사격연맹(ISSF) 쥴 세계주니어사격선수권대회'에서 남자 10m 공기권총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세웠다.

최보람은 26일(한국시간) 독일 쥴에서 열린 이 대회 남자 10m 공기권총에서 결선 합계 241.1점의 세계주니어신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극적인 역전승이었다.

결선 초반 3위로 시작한 최보람은 11발째 선두로 올라섰으나 19발째 8.6점을 쏘며 2014년 난징 유스올림픽 우승자 파블로 코로스티로프(우크라이나)에게 역전을 허용했다.

24번째 마지막 한 발을 남기고 0.4점 뒤진 상황에서 코로스티로프가 먼저 9.2점을 쏴 총 239.9점을 기록했다.

최보람 '엄지 척'
최보람 '엄지 척'[국제사격연맹 제공=연합뉴스]

최보람의 마지막 총성이 울렸고, 전광판에 찍힌 점수는 10.8점이었다.

그의 금메달과 세계주니어신기록이 확정된 순간이었다.

최보람이 기록한 241.1점은 코로스티로프가 지난달 독일 뮌헨 월드컵에서 나온 종전 세계주니어기록(240.9점)보다 0.2점 높다.

최보람은 단체전에서 성윤호(대전대신고), 조영재(서울체고)와 함께 1천720점을 합작, 러시아(1천724점)에 이은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우리(한국체대)는 여자 10m 공기권총에서 데스왈 신(인도)에 이은 은메달을 획득했다. 한국은 단체전에서 동메달을 차지했다.

이 대회에는 65개국 500여 명의 주니어 사수들이 참가하고 있다.

대회 초반 아시아 국가들이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한국은 하루에 총 4개의 메달(금1·은2·동1)을 수확해 중국(금3·은1·동3), 인도(금2·은1·동1)에 이어 종합 3위로 올라섰다.

10m 공기권총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작성한 최보람(가운데)
10m 공기권총 세계주니어신기록을 작성한 최보람(가운데)[국제사격연맹 제공=연합뉴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5: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