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다도해 풍광이 눈앞에…전남 해수욕장 7월 7일부터 개장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은빛 바다 다도해 풍광을 즐길 수 있는 전남 53개 해수욕장이 다음 달 7일부터 차례로 문을 연다.

26일 전남도에 따르면 7월 7일 완도 신지 명사십리, 고흥 대전, 보성 율포솔밭, 영광 가마미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도내 해수욕장이 잇따라 개장한다.

전남을 대표하는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은 명사십리라는 이름처럼 4㎞에 달하는 백사장, 울창한 해송림 등 빼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명사십리 해수욕장
명사십리 해수욕장[연합뉴스 자료사진]

율포솔밭 해수욕장은 해수 녹차탕, 해수 풀장, 해안 누리길 등 테마 명소로 명성을 더하고 있다.

본격 성수기로 접어드는 다음 달 중순부터는 고흥 남열 해돋이, 장흥 수문, 해남 송호, 함평 돌머리, 진도 가계, 신안 우전 등 유명 해수욕장도 개장한다.

전남도는 텐트촌, 그늘막 등 편의시설을 정비하고 안전관리도 강화하기로 했다.

여수 만성리 해수욕장
여수 만성리 해수욕장[여수시 제공=연합뉴스]

해변가요제, 야간 영화상영, 용왕제 등 해수욕장마다 특색있는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준비한다.

6월과 9월 전국 윈드서핑 대회와 바다 수영, 8~9월 핀수영대회가 여수와 무안에서 열린다.

9월에 열리는 목포 파워 보트 대회와 요트 대회, 7∼8월 보성·함평에서 열리는 비치발리볼 대회, 7∼9월 무안·영광의 갯벌축제 등은 일정별로 휴가를 풍요롭게 할 것으로 보인다.

양근석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전남 해변은 아름다운 섬, 긴 해안선, 드넓은 바다를 보면서 편히 쉴 수 있고 즐길 거리도 풍부하다"며 "해변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안전한 물놀이 공간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남 해수욕장 정보는 전남도 누리집(http://jnbeach.jeonnam.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