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소상공인연합 "일자리정책 사회적합의 바탕돼야"…1인시위 돌입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소상공인연합회는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의 최저임금 인상, 근로시간 단축, 비정규직 정규직화 등 '일자리 3대 정책'은 소상공인들의 목소리를 반영한 사회적 합의를 바탕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합회는 "정부는 경제적 약자인 소상공인과 근로자의 편을 가르는 정책을 중단하고 진정한 상생 방안을 마련해 경제적 약자들의 현실을 동반 개선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회는 기자회견 후 최승재 회장을 시작으로 소상공인 대표자들이 참여하는 릴레이 1인시위에 돌입했다.

연합회는 정부의 태도가 전향적으로 변화할 때까지 시위를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이달 30일에는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업종별, 지역별 소상공인 대표자들이 모인 가운데 정부의 일자리 대책에 대한 대응책을 논의하는 긴급연석회의를 한다.

소상공인연합회 기자회견
소상공인연합회 기자회견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4:2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