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랜드 대표 "제2, 제3의 내국인 카지노에 대비해야"

송고시간2017-06-26 13:29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함승희 강원랜드 대표는 "내국인 출입 카지노 영업 독점적 지위가 유지될 수 없는 상황을 전제로 미래에 대비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함 대표는 26일 강원랜드 창립 19주년 기념식에서 "강원랜드는 그동안 '폐광지역 개발지원에 관한 특별법'(폐특법)에 의해 존립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창립 19주년 기념사 하는 함승희 강원랜드 대표
창립 19주년 기념사 하는 함승희 강원랜드 대표

폐특법 시효는 2025년까지다.

1995년 말 10년 한시법으로 제정됐지만, 그동안 시효가 두 차례 연장됐다.

그는 "아시아 각국에서 카지노 복합리조트사업을 추진하는 등 카지노 경쟁이 전쟁을 방불케 할 정도로 치열하다"라며 "질 높은 서비스와 독특하고 새로운 강원랜드만의 볼거리, 즐길 거리, 먹거리를 만들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함 대표는 "모두의 지혜를 모아 다시 찾고 싶은 강원랜드를 만들자"라며 "글로벌 산악형 힐링 리조트라는 목표 달성을 위해 힘을 모아달라"라고 당부했다.

b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