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대중 전 대통령 고향' 신안 하의도 잇는 다리 개통(종합)

하의∼신의 삼도대교, 착공 7년여 만에 개통
한국당·국민의당 2명의 최경환 의원 명예 하의면민증
'삼도대교' 자축하는 주민들
'삼도대교' 자축하는 주민들(신안=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26일 오전 전남 신안군 하의도와 신의도를 잇는 삼도http://cms.yna.co.kr/CM/image/bu_up.gif대교가 착공 7년만에 개통해 두 섬의 주민들이 다리 위에서 자축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pch80@yna.co.kr

(신안=연합뉴스) 손상원 박철홍 기자 = 김대중 전 대통령 생가가 있는 신안 하의에서 신의를 잇는 삼도대교가 26일 착공 7년여 만에 개통했다.

이날 열린 개통식에는 김갑섭 전남지사 권한대행, 순시엔위(孫顯宇) 주 광주 중국 총영사, 국민의당 박지원·박준영·최경환 의원,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 지역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삼도대교는 길이 550m, 폭 14.5m의 사장교다.

신안군 하의도 '삼도대교' 개통
신안군 하의도 '삼도대교' 개통(신안=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26일 오전 전남 신안군 하의도와 신의도를 잇는 삼도대교가 착공 7년만에 개통해 테이프커팅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2017.6.26

접속도로를 포함해 총 길이 1.389㎞로 2010년 5월 착공해 국비 195억원, 도비 524억원 등 719억원이 투입됐다.

전남도는 지방도인 장산∼목포 구간 78.9㎞가 2001년 8월 국도 2호선으로 승격되자 중앙 부처에 삼도대교 건설을 건의했다.

그러나 경제성 부족을 이유로 국가계획에서 제외됐으며 박준영 지사 시절인 2009년 도가 직접 교량 건설을 추진했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의 비관리청 승인을 받아 턴키(설계시공 일괄입찰) 방식으로 진행됐다.

도비 사업이었지만 2012년 15억원, 2013년 30억원 등 국비도 확보했다.

'김대중의 추억'
'김대중의 추억'(신안=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26일 오후 전남 신안군 하의도 김대중 대통령 생가에 삼도대교 개통식에 참석자들이 방문해 김대중 전 대통령에 얽힌 추억을 이야기 나누고 있다. 왼쪽 부터 김갑섭 전남도지사 권한대행, 국민의당 박준영 의원,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 국민의당 박지원·최경환 의원, 이윤석 전 의원. pch80@yna.co.kr

박지원, 최경환(자유한국당) 의원, 이윤석 전 의원 등이 함께한 국회 동서화합포럼의 2014년 DJ 생가 방문을 계기로 이듬해 국비 150억원이 지원돼 사업은 속도를 냈다.

신안군은 이날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과 DJ 마지막 비서관인 국민의당 최경환 의원에게 명예 하의면민증을 줬다.

자유한국당 최경환 의원은 "비록 작은 다리 개통한 것이지만 영호남 화합의 씨앗을 뿌린 것으로 생각한다. 잘 자라줬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국민의당 최경환 의원은 "김대중 전 대통령 돌아가신 이후에 하의도를 제2의 고향으로 생각하고 자주 찾아 김 전 대통령의 생각을 널리 알리려고 노력한 것을 알고 면민증을 주신 것이라고 생각하고 더욱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삼도대교 건설을 물심양면으로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날 감사패를 받은 박지원 의원은 "그 누구보다도 최경환 의원이 부총리 시절 예산 지원을 해줘 오늘의 영광이 가능했다"며 "김대중 전 대통령이 하늘나라에 이 다리와 최경환 전 부총리를 보고 '동서화합이 이뤄지는 다리'라며 굉장히 기뻐하실 것 같다"고 밝혔다.

삼도대교 명칭은 과거 하의도, 상태도, 하태도가 하의면에 포함돼 하의 삼도(三島)로 불렸던 사실을 토대로 지역 통합의 의미를 담아 주민 공모로 결정됐다.

참석자들은 개통식 후 김대중 전 대통령 생가를 찾았다.

신안군에서는 부산 자전거 동호회 100여 명이 참여한 자전거 대회를, 지역 주민들은 개통을 자축하는 축제를 열었다.

삼도대교 개통 축하하는 참석자들
삼도대교 개통 축하하는 참석자들

pch8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15: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