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롯데마트 서울양평점, 인근 코스트코와 '가격 전쟁' 펼친다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롯데마트 서울양평점이 코스트코 양평점과의 가격 전쟁을 선포했다.

롯데마트 서울양평점은 26일 주요 생필품 30여종에 대해 코스트코 양평점 대비 최저가 정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상시 최저가 정책의 대상이 되는 30여종의 생필품은 고객의 구매 빈도가 높은 라면, 통조림, 세제와 함께 제철 과일, 채소 등 신선식품도 포함한다.

가공·생활용품의 경우에는 신라면, 스팸 등 밀리언셀러 상품이 포함됐으며 수박, 체리 등 여름철 인기 과일도 대상이다.

롯데마트는 서울양평점이 코스트코와의 거리가 120m 정도에 불과한 초근접 상권이어서 회원제 창고형 할인점과의 가격 경쟁력 확보가 필수적이라고 판단했다고 가격 전쟁을 선포한 배경을 설명했다.

류경우 롯데마트 수도권영업3부문장은 "코스트코 양평점과 롯데마트 서울양평점이 매우 가까운 거리에 있는 만큼 주요 생필품에 대한 가격 경쟁을 시작할 계획"이라며 "지역 주민들에게 휴식이라는 가치를 제공하는 동시에 가격 측면에서도 장점이 있는 쇼핑 공간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롯데마트 서울양평점 [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서울양평점 [롯데마트 제공]

passi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0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