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당국 "쓰촨성 산사태 10명 사망·93명 실종" 확인

中쓰촨성 산사태 현장 밤샘 구조작업
中쓰촨성 산사태 현장 밤샘 구조작업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 당국은 24일 발생한 중국 쓰촨(四川)성 대규모 산사태로 25일 오후까지 10명이 숨지고 93명이 실종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쓰촨성 정부는 사고 현장에서 시신 10구를 수습했고, 93명이 실종됐다고 희생자 현황을 정정했다.

앞서 관영 신화통신은 쓰촨성 당국을 인용해 24일 오후까지 쓰촨성 산사태로 시신 15구를 수습했다면서 실종자가 118명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여기에 중국 일부 매체들이 현지 당국자를 인용해 25일 오전에도 수색 작업을 통해 시신 9구를 추가로 수습했다고 전했다.

이처럼 희생자 숫자에 혼선이 생기자 쓰촨성 정부가 직접 확인에 나섰다. 애초 전체 실종자는 118명이었으며, 구조대가 현장에서 시신 10구를 수습했고 15명과 연락이 닿으면서 남은 실종자는 93명이라고 설명했다.

전날 오전 6시께 쓰촨성 아바(阿패<土+覇>) 티베트족·강(羌)족 자치주의 마오(茂)현 뎨시(疊溪)진 신모(新磨)촌에서 산사태로 흙더미가 쓸려 내려오면서 주말 이른 시간 잠에 취해있던 산골 마을이 순식간에 사라졌다.

이번 산사태로 주택 62가구가 매몰됐고, 수색 작업을 통해 흙더미 속에서 3명이 구조됐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5 20:3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