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국영, 남자 100m 한국신기록…10초13

세계선수권 기준기록에는 0.01초 미달…오후 결승서 재도전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한국 육상을 대표하는 스프린터 김국영(26·광주광역시청)이 남자 100m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김국영은 25일 강원도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45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 남자 100m 준결승에서 10초13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자신이 2015년 7월 9일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 작성한 10초16을 0.03초 줄인 한국신기록이다.

김국영은 이날 오후 4시10분에 열리는 결승전에서 다시 한 번 기록 경신에 도전한다.

사실 김국영의 궁극적인 목표는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기준 기록(10초12) 통과다.

김국영은 2010년 6월 7일 대구에서 열린 전국 육상선수권대회 남자 100m 예선에서 10초31을 기록, 고(故) 서말구 해군사관학교 교수가 1979년 멕시코에서 세운 한국기록 10초34를 31년 만에 바꿔놨다.

그리고 당일 준결승에서 10초23으로 또 한 번 한국신기록을 작성했다.

5년 동안 10초2대 벽과 싸우던 김국영은 2015년 7월 9일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 10초16으로 자신의 기록을 경신했고, 베이징 세계선수권과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기준 기록(10초16)을 통과했다.

이날 전까지 김국영의 시즌 최고 기록은 10초24였다.

그는 "기온이 오르는 6월부터는 기록을 더 단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고, 개인 네 번째로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김국영은 이제 런던 세계선수권대회 기준 기록 통과에 전념한다.

jiks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5 14: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