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6·25전쟁 제주 기념식 거행…원희룡 지사 "호국영웅 도로 조성"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6·25전쟁 제67주년 제주지역 기념식이 25일 제주시 한라아트홀에서 열렸다.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제주도지부, 제주도 재향군인회가 주관한 이 날 행사에서는 6·25참전유공자와 유족 등 1천3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은 국민의례, 6·25 동영상 상영, 강기창 도 재향군인회장의 대회사, 강석진 6·25참전유공자회 도지부장의 회고사, 만세삼창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만세삼창 하는 6·25전쟁 제주 참전유공자
만세삼창 하는 6·25전쟁 제주 참전유공자(제주=연합뉴스) 25일 제주시 한라아트홀에서 열린 6·25전쟁 제67주년 제주지역 기념식에서 참전유공자 등이 만세삼창하고 있다. 2017.6.25 [제주도 제공=연합뉴스]
koss@yna.co.kr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기념사에서 "6·25 전쟁 당시 제주에는 육군 제1훈련소가 창설되고, 제주에서 출정한 3천여명의 해병대 3·4기는 인천상륙작전, 서울수복, 도솔산전투 등에서 혁혁한 공을 세웠다"고 말했다.

이어 "제주 출신 호국용사들의 애국애족 정신을 널리 알리고 길이 남기기 위해 '호국 영웅 명예도로' 조성 등 선양사업을 추진하고 제주국립묘지 조성, 보훈회관 건립 등으로 제주를 애국 보훈의 성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ko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5 13: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