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영·롯데·하림그룹, 계열사 출자자산이 60∼80%

총수 지배력 강화 위해 출자고리 묶여 쓸수 없는 '식물자산'
30대그룹 총자산의 35.4% 달해…총수 있는 곳이 없는 곳의 3배
부영·롯데·하림그룹, 계열사 출자자산이 60∼80%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30대그룹 가운데 부영·롯데·하림·한화·농협·LS그룹 등 6곳은 그룹 총자산 가운데 '계열사 출자자산'의 비중이 절반을 넘어선 것으로 조사됐다.

계열사 출자자산은 그룹 총수의 지배력 강화 목적으로 계열사 간 출자 고리에 묶여 사업활동에 쓸 수 없는 이른바 '식물자산'에 해당한다.

26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자산 상위 30대그룹 소속 1천259개사의 '계열사 출자자산 가치'는 작년 말 기준 581조7천760억원으로 총자산 1천642조5천220억원의 35.4%로 집계됐다.

계열사 출자자산은 회사별로 공정가치로 산정한 자산총액에서 계열사의 내부 지분율을 곱해 산출한다.

예컨대 A사가 계열 관계에 있는 자산총액 1조원인 B사 지분 50%를 보유하고 있다면, B사 자산 1조원의 절반인 5천억원은 출자고리에 묶인 계열사 출자자산이 된다. 총자산과 계열사 보유 지분이 많을수록 출자자산 규모도 커진다.

30대그룹에서 총수가 있는 23곳은 계열사 출자자산이 총자산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38.7%로 총수가 없는 7곳(13.2%)의 3배에 육박했다.

그만큼 총수나 대주주가 있는 그룹에선 소수 지분으로 지배력을 견고하기 위해 계열사 간 출자 등 지배구조를 갖추고 있어 상당수 자산이 계열사 몫으로 묶여 있다는 얘기다.

부영그룹 로고
부영그룹 로고

특히 부영그룹과 롯데그룹, 하림그룹, 한화그룹, 농협그룹, LS그룹 등 6개 그룹의 계열사 출자자산 비중은 총자산의 절반을 넘었다.

그룹별로는 부영그룹의 계열사 출자자산이 17조4천630억원으로 총자산 21조7천130억원의 80.4%에 달해 비중이 가장 높았다.

롯데그룹도 총자산 110조8천200억원 중 계열사 출자자산이 72조670억원으로 65%로 나타났고 하림그룹의 계열사 출자자산은 6조2천330억원으로 총자산 10조5천50억원의 59.3%에 달했다.

이들 부영과 롯데, 하림 등 그룹은 비상장 계열사가 많고 계열사 간 지분구조도 복잡하게 얽혀 있다.

한화그룹은 총자산 58조5천390억원 중 계열사 출자자산이 32조6천720억원으로 55.8%, 농협그룹은 50조8천60억원 중 25조7천660억원으로 50.7%를 각각 차지했다.

LS그룹의 계열사 출자자산은 10조3천330억원으로 총자산(20조6천830억원)의 절반이었다.

재계 1위 삼성그룹은 사업 구조조정으로 계열사 간 출자 관계가 상당부분 정리되면서 계열사 출자자산이 101조4천770억원으로 총자산의 27.9%를 나타냈다.

현대차그룹은 66조500억원으로 총자산의 30.2%, SK그룹은 79조7천200억원으로 47.7%, LG그룹은 40조2천790억원으로 35.4% 비중을 각각 차지했다.

반면 농협을 제외하고 총수가 없는 대다수 그룹은 총자산에서 차지하는 계열사 출자자산 비중이 1% 미만으로 매우 낮은 편이었다.

S-oil그룹은 계열사 출자자산이 전혀 없고, 대우건설그룹은 총자산 10조7천200억원 중 계열사 출자자산이 20억원에 불과했다.

대우조선해양그룹과 KT&G그룹은 총자산에서 차지하는 계열사 출자자산 비중이 0.2%씩에 그쳤고, KT그룹과 포스코그룹 역시 계열사 출자자산의 비중이 1%대 수준이었다.

◇ 30대그룹 계열사 출자자산 평가

(단위: 개사, 십억원, %)

그룹명 계열사 자산총액 출자자산 비율
삼성 62 363,218 101,477 27.9
현대자동차 53 218,625 66,050 30.2
SK 96 170,697 79,720 46.7
LG 68 112,326 40,279 35.9
롯데 90 110,820 72,067 65.0
포스코 38 78,175 1,491 1.9
GS 69 62,005 26,225 42.3
한화 61 58,539 32,672 55.8
현대중공업 29 54,347 24,818 45.7
농협 81 50,806 25,766 50.7
신세계 37 32,294 7,715 23.9
KT 38 32,073 571 1.8
두산 26 30,442 13,558 44.5
한진 34 29,114 9,268 31.8
CJ 70 27,794 12,499 45.0
부영 22 21,713 17,463 80.4
LS 45 20,683 10,333 50.0
대림 26 18,401 5,390 29.3
금호아시아나 28 15,615 4,263 27.3
대우조선해양 14 15,276 26 0.2
미래에셋 41 15,182 4,689 30.9
S-OIL 2 14,048 0 0.0
현대백화점 29 13,371 4,461 33.4
OCI 22 11,803 3,773 32.0
효성 46 11,475 2,013 17.5
영풍 23 10,963 3,695 33.7
KT&G 9 10,756 24 0.2
한국투자금융 28 10,736 5,236 48.8
대우건설 14 10,720 2 0.0
하림 58 10,505 6,233 59.3
합계 및 평균 1,259 1,642,522 581,776 35.4

※ 자료: 재벌닷컴(대규모기업집단 공시기준)
(계열사별 출자자산 = 자산총액(공정자산) X 내부지분)

indi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6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