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학 동기 카톡방서 여교수 성희롱·욕설한 학생들

송고시간2017-06-26 06:08

울산지법, 학생 2명에 모욕죄로 50만∼100만원 벌금형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단체 카톡방에서 여교수에게 노골적으로 성희롱하거나 욕설을 한 대학생들에게 벌금형이 선고됐다.

대학가 단톡방 성희롱
대학가 단톡방 성희롱

[연합뉴스TV 제공. 사진은 본 기사 내용과 상관없음]

울산지법은 모욕 혐의로 기소된 A(24)씨에게 벌금 100만원, B(24)씨에 벌금 50만원을 각각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2015년 11월 대학 동기 20명가량이 가입해 있는 카톡방에서 같은 과 여자 조교수 C씨가 운전을 미숙하게 한다며 모욕하는 단어를 사용했다.

몇 달 뒤에는 C씨를 대상으로 성폭행을 의미하는 단어와 은어를 사용하고, C씨 사진을 올려놓고 비웃는 표현을 쓰며 외모를 비하했다.

A씨와 같은 과인 B씨도 C씨가 워크숍 참여를 독려한 것을 두고 단체 카톡방에서 욕설하고 비하했다.

재판부는 "피고인들이 별다른 이유도 없이 C씨를 모욕했으며, 반성하는 점을 참작했다"고 밝혔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