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베, 한국 의원·이광재 등 면담"…"北문제 공동대응해야"

송고시간2017-06-23 10:07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22일 문재인 대통령 정무비서관 및 한국 여·야 의원 등과 면담하고 북한 핵·미사일 개발에 "한일 양국이 함께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23일 보도했다.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전날 총리관저에서 만난 한국 측 인사들에게 이같이 언급하며 양국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번 면담에서 한국 측 인사들은 "양국 관계에 웅성거리는 소리가 있지만, 반드시 극복할 것"이라며 "한국 측도 노력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또한, 북한의 일본인 납치문제 해결에 협력하겠다는 의사도 전했다고 동석한 가메이 시즈카(龜井靜香) 중의원 의원이 기자들에게 밝혔다.

통신은 면담을 함께한 한국 측 참가자를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지만,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아베 총리가 전날 관저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의 측근이었던 이광재 전 강원도 지사 등과 면담했다고 전했다.

니혼게이자이도 동석한 가메이 의원 발언을 인용해 아베 총리가 "북한과의 관계를 포함해 한일 양국이 잘 대응해 갈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이 전 지사가 "납치문제 해결에 협력하겠다"고 말했다고 덧붙였다.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아베 일본 총리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아베 일본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j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