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IBK투자 "KB금융, 2분기 순이익 8천897억원…사상 최대"

송고시간2017-06-23 08:41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IBK투자증권은 23일 KB금융[105560]이 올해 2분기에 사상 최대 순이익을 낼 것이라며 목표주가 7만2천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은행업종 최선호주로 제시했다.

김은갑 연구원은 "KB금융의 2분기 연결 순이익 전망치를 기존 7천51억원에서 8천897억원으로 26% 올린다"며 "이는 작년 동기 대비 53%, 전기 대비 2% 증가한 수준으로 2008년 KB금융 설립 이후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이라고 말했다.

김 연구원은 "KB손해보험과 KB캐피탈 완전 자회사화에 따른 이익증가와 KB손보 지분취득 시 발생한 염가매수차익 등이 순이익 전망치 상향조정 요인"이라며 "시장 전망치는 6천950억원으로 최근 3개월간 꾸준히 상향 조정됐고 앞으로도 늘어날 여지가 크다"고 설명했다.

그는 KB금융의 연간 순이익 전망치도 기존 대비 7.7% 많은 3조374억원으로 올려 잡았다"며 연간으로도 사상 최대 실적을 전망했다.

김 연구원은 "1분기의 카자흐스탄 센터크레디트은행(BCC) 매각 관련 손익 1천600억원과 2분기 염가매수차익 등 대규모 이익을 제외해도 분기 경상 순이익 규모가 7천억원 중반대로 증가하고 있는 점이 중요하다"며 "KB손보와 KB캐피탈[021960] 완전 자회사화 이후 시너지 등 추가 실적개선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3분기 순이익 감소 우려가 생길 수 있으나 경상 순이익 규모가 커졌기 때문에 이익규모를 유지하거나 늘리기가 어렵지 않다"며 "일부 주식매각 이익만으로도 시장 전망치를 쉽게 웃돌 것"이라고 덧붙였다.

inishmo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