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A에 '오바마 도로' 생긴다…2008년 유세 시작했던 길

송고시간2017-06-23 02:28

오바마의 LA 유세 장면
오바마의 LA 유세 장면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앤젤레스(LA)에 '오바마 도로'가 생긴다.

LA 시의회 의장인 허브 웨슨 의원은 시내 제퍼슨 블루버드에서 앨링턴 애버뉴까지 3.4마일(5.5㎞)에 이르는 로데오 로드를 '오바마 블루버드'로 명명하는 도로명 변경안을 발의했다고 LA데일리뉴스가 22일(현지시간) 전했다.

오바마 도로는 시의회와 에릭 가세티 LA 시장의 승인을 얻으면 표지판에 정식으로 기재된다.

웨슨 의원은 오바마 도로라는 이름을 붙이게 된 배경에 대해 "이 길은 오바마 전 대통령이 2008년 상원의원 시절 대선 캠페인을 처음 시작했던 곳"이라며 "당시 오바마는 미니밴을 타고 현장에 도착했다"고 말했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보안을 강화한 캐딜락 리무진을 타기 전까지 미니밴을 이용했다.

웨슨 의원은 "그날 청중은 정말 대단했다. 오바마가 연단에 오르기 전까지 인파를 뚫고 길을 터준 '빅 존'이란 친구가 기억 난다"고 돌이켜봤다.

LA국제공항에 내리는 오바마
LA국제공항에 내리는 오바마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