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BBK 사건' 김경준 "박근혜 변호인 유영하가 기획입국 제안"

한국 떠나는 김경준 전 BBK투자자문 대표
한국 떠나는 김경준 전 BBK투자자문 대표(영종도=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BBK 주가조작' 사건으로 8년간의 수감 생활 끝에 만기 출소한 김경준 전 BBK투자자문 대표가 29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미국으로 강제추방되고 있다. 2017.3.29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BBK 주가조작 사건'의 핵심 인물인 김경준씨가 자신에게 '기획입국'을 제안한 사람이 박근혜 전 대통령의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라고 주장했다.

김씨는 2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BBK 사건, 나에게 기획입국을 실제 제안한 자가 박근혜 변호사 유영하!!"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기획입국을 실제 제안하려고 나에게 온 사람이 박근혜 변호사라고 김기동 검사에게 하자, 그는 '듣기 싫고 민주당이 한 것에 대해 진술하라'고 했다. 기획입국 제안을 한나라당이 하면 괜찮고, 민주당이 하면 범죄라는 것이 김기동의 판단"이라고 주장했다.

김씨는 "BBK 동영상을 무마시키기 위해 MB 측이 조작한 것이 '가짜 편지'이고, 검찰은 조작을 확인하고도 아무도 처벌하지 않았다"고도 주장했다.

이에 대해 검찰은 "수사와 재판 과정에서 똑같은 주장을 되풀이했지만 모두 허위로 판단됐다"며 "김기동 검사는 당시 BBK 사건의 주임검사도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당사자로 지목된 유 변호사도 "상식적으로 판단하면 알 일"이라며 김씨의 주장을 일축했다.

지난 2007년 당시 한나라당 대선 후보였던 이명박 전 대통령이 BBK 투자자문의 실소유주라는 의혹이 제기됐지만, 검찰은 증거불충분으로 기소하지 않았다.

김씨의 단독 범행으로 결론이 나면서 그는 대법원에서 징역 7년을 선고받았다. 선거법 위반 등이 더해져 9년 4개월을 복역한 김씨는 올해 3월 출소 후 미국으로 추방됐다.

hy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21: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