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당권경쟁, 이혜훈 1위…2위 하태경

호남·충청권 경선 완료…3위 정운천·4위 김영우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이슬기 기자 = 바른정당의 차기 당 대표를 뽑는 당원대표자회의 권역별 경선에서 이혜훈 후보가 1위를 기록하고 있다.

또 하태경 정운천 김영우 후보가 2~4위를 달리고 있다.

바른정당이 22일까지 호남권과 충청권·강원권 당원을 대상으로 1인2표 방식의 휴대전화 온라인 투표를 실시한 결과, 이 의원은 책임당원과 일반당원 모두에서 누적 득표수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책임당원 투표에서는 이 의원이 1천37표를 확보했고, 하태경(949표) 정운천(777표) 김영우(405표) 의원이 뒤를 이었다.

일반당원 투표 역시 이혜훈(804표) 하태경(670표) 정운천(484표) 김영우(235표) 의원 순이었다.

바른정당은 당원 70%(책임당원 50%, 일반당원 20%)와 여론조사 30%를 반영해 오는 26일 지도부를 선출한다.

바른정당은 23~25일 대구·경북, 부산·울산·경남, 서울·인천·경기 등 3개 권역의 당원을 대상으로 한 투표 결과를 매일 발표할 예정이다.

바른정당은 당원 대표자회의에서 대표 1인과 최고위원 3인을 선출할 예정인 가운데 후보자가 4명이어서 전원 지도부 입성이 가능한 상황이다.

발언하는 후보들
발언하는 후보들(대구=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바른정당 당 대표·최고위원 경선에 나선 후보 4명이 22일 오후 대구 수성대학교에서 정책토론 맞대결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혜훈, 김영우, 정운천, 하태경 의원. 2017.6.22
psykims@yna.co.kr
바른정당, 대구서 정책토론회
바른정당, 대구서 정책토론회(대구=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바른정당 당 대표·최고위원 경선에 나선 후보 4명이 22일 오후 대구 수성대학교에서 정책토론 맞대결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혜훈, 김영우, 정운천, 하태경 의원. 2017.6.22
psykims@yna.co.kr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9: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