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맨홀 아래 정화조 작업 근로자 1명 중태·1명 실종

(군산=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22일 오후 5시 13분께 전북 군산시 수송동 한 도로의 맨홀 아래 정화조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2명이 가스에 질식했다.

이 사고로 근로자 A씨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이 위독한 상태다.

근로자 B씨는 맨홀 아래서 실종돼 출동한 소방당국이 수색 중이다.

A씨는 맨홀로 먼저 들어간 B씨가 보이지 않아 구조에 나섰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맨홀 작업 근로자 수색
맨홀 작업 근로자 수색(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22일 오후 5시 13분께 전북 군산시 수송동 한 도로의 맨홀 아래 정화조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1명이 가스에 질식해 중태에 빠지고 1명이 실종되자 소방당국이 수색하고 있다. 2017.6.22
kan@yna.co.kr
맨홀 작업 근로자 수색
맨홀 작업 근로자 수색(군산=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22일 오후 5시 13분께 전북 군산시 수송동 한 도로의 맨홀 아래 정화조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1명이 가스에 질식해 중태에 빠지고 1명이 실종되자 소방당국이 수색하고 있다. 2017.6.22
kan@yna.co.kr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8: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