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물대포 직사 금지합니까"…참여연대, 경찰청장에 질의서

[참여연대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참여연대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영전 기자 = 시민단체 참여연대는 집회·시위에서 물대포 사용을 줄이겠다고 밝힌 이철성 경찰청장에게 물대포 직사 살수를 금지할 것인지 묻는 질의서를 보냈다고 22일 밝혔다.

이 청장은 시위 현장에서 물대포에 맞고 투병하다 숨진 농민 고 백남기씨 유족에게 이달 16일 사과하면서 "일반 집회시위 현장에 살수차를 배치하지 않겠다. 사용요건도 엄격히 제한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참여연대는 이 발언에서 언급한 '일반 집회시위'의 기준이 무엇인지 질의했다.

이어 백씨 사망의 직접적인 원인으로 지목된 '직사 살수'를 금지할 것인지에 대해서도 물었다.

참여연대는 경찰이 청와대 인근 집회·시위를 전향적으로 허용한다는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해서도 청와대 앞 100m 지점에서의 집회·시위를 보장할 것인지 질의했다.

현행 집회및시위에관한법률은 청와대 등 주요기관 100m 이내의 집회를 금지하고 있다. 그러나 경찰은 그간 관행적으로 청와대로부터 100m가 조금 넘는 곳의 집회까지도 금지통고해왔다.

comm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7: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