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건설 2013∼2016년 재무제표 수정…영업익 95억원↓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현대건설[000720]은 2013년부터 2016년까지 4개연도에 대한 회계처리를 재점검해 사업보고서 일부 내용을 정정공시 했다고 22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수주산업 회계 투명성 강화 정책에 따라 과거 연도 재무제표에 대한 회계처리를 재점검했으며, 일부 국내·외 프로젝트에서 수정 사항이 발견돼 해당 연도의 재무제표를 수정했다고 설명했다.

기재 정정에 따라 현대건설의 연결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은 2013년 당초 7천929억원에서 7천41억원으로, 2014년은 9천589억원에서 8천292억원으로 각각 축소 조정됐다.

2015년의 영업이익은 9천866억원에서 1조893억원으로 늘어나며 1조원을 넘어섰고, 2016년은 1조527억원에서 1조1천589억원으로 증가했다.

그 결과 4개 연도의 누적 영업이익은 당초 3조7천911억원에서 3조7천815억원으로 약 95억원이 줄었다.

이 기간 매출액은 누적 69조1천919억원에서 69조1천867억원으로 약 51억원 감소했다.

당기순이익도 전체 2조3천907억원에서 2조3천742억원으로 165억원 축소됐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일부 프로젝트의 총 예정원가를 재추정해 연도별로 손익을 수정했다"며 "앞으로 더욱 엄정하고 보수적인 회계관리를 통해 시장 신뢰를 제고하고 투자자들의 기대에 부합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건설 [연합뉴스TV 제공]
현대건설 [연합뉴스TV 제공]


s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6: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