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카메라뉴스] 고사리손 모아 큰소리로 "불이야!"

(평택=연합뉴스) 김종식 기자 = "불이야! 불이야! 불이야!"

고사리손으로 손나발을 만들어 큰 소리로 "불이야!"라고 외치는 어린이들의 모습이 진지하다.

어린이들이 송탄소방서를 방문, 소방관들로부터 소화기 사용법을 배우고 있다.
어린이들이 송탄소방서를 방문, 소방관들로부터 소화기 사용법을 배우고 있다.

경기도 평택시 이충동 기쁜어린이집 어린이 26명은 22일 송탄소방서를 방문, 30여분간 화재발생시 행동요령을 배웠다.

집이나 어린이집에서 화재가 날 경우 주변에 큰소리로 알리고 대피하도록 교육받은 어린이들은 소화기를 이용한 화재 진압과 심폐소생술도 직접 체험했다.

어린이집 원생들이 '불이야'를 외치며 화재현장을 빠저나가는 화재발생시 행동요령을 소방대원으로 부터 배우고 있다.
어린이집 원생들이 '불이야'를 외치며 화재현장을 빠저나가는 화재발생시 행동요령을 소방대원으로 부터 배우고 있다.

문수지 교사는 "어린이들이 소방서를 방문해 불 끄는 소방관 아저씨를 직접 만나서 대화하고, 소화기 작동방법 등에 대한 교육을 받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며 "화재에 대한 경각심과 안전의식을 키워준 효과적인 교육이었다"고 말했다.

강성철 재난예방과장은 "자라나는 어린이들이 소방안전교육을 통해 안전을 습관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사진 = 김종식 기자]

jong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6: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