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우태희 산업부 차관, 청원변전소 안전관리 긴급 점검

(서울=연합뉴스) 이봉준 기자 = 우태희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은 22일 수도권과 청주시 일원에 전력을 공급하는 청원변전소(345㎸)를 방문해 차단기·변압기 등 변전시설과 송전선로 운영, 정전에 대한 대응체계 등을 긴급 점검했다.

청원변전소 안전관리를 점검하는 우태희 차관(가운데)
청원변전소 안전관리를 점검하는 우태희 차관(가운데)우태희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이 22일 수도권과 청주시 일원에 전력을 공급하는 청원변전소(345㎸)를 방문해 차단기·변압기 등 변전시설과 송전선로 운영, 정전에 대한 대응체계 등을 긴급 점검하고 있다. [산업부 제공=연합뉴스]

이번 청원변전소 긴급 점검은 서울 서남부지역(11일)과 광주 동구지역(21일) 등 이달 들어 잇따른 대규모 정전사태 재발 방지 차원에서 이뤄졌다.

우 차관은 "올 여름 전기세 누진제 완화와 폭염 가능성으로 냉방기기 사용이 확대돼 지난해보다 전력수요가 늘어날 것"이라며 "지난 11일 서울 서남부지역 정전과 같은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특별한 사명감을 갖고 근무해 달라"고 변전소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산업부는 여름철 태풍과 폭염 등 자연재해에 대비해 공사장과 빗물펌프장, 노후 공동주택 변압기, 캠핑장, 전기차충전소, 가스차충전소 등 1만200여 곳의 전기·가스 시설에 대해 이달부터 8월 말까지 특별 안전점검을 벌이고 있다.

j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5: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