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어학연수 아동들 폭행·추행한 20대 인솔교사 기소돼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필리핀 어학연수 중인 아동들을 폭행하고 추행한 20대 인솔교사가 재판에 넘겨졌다.

전주지검 형사1부는 22일 연수 아동들을 학대하고 남아의 성기를 잡아 추행한 혐의(아동복지법·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로 인솔교사 A(26)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A씨는 올해 1월 필리핀에서 진행된 어학연수에 인솔교사로 참가, 훈육을 이유로 아동 10여 명에게 상습적으로 욕하고 지시를 따르지 않는 아동의 뺨을 때리는 등 정서적·신체적 학대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연수생(12)의 성기가 작다고 놀리면서 만진 혐의도 받았다.

전주지검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지검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해당 어학연수는 전북의 한 사단법인 주최로 올해 1월 초부터 4주간 진행됐고 지역 초·중·고교생 28명이 참가했다.

검찰은 관리·감독 책임을 물어 A씨가 소속된 여행사도 기소했다.

sollens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2 14:1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