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관방, 文대통령 '위안부 日법적책임·사과' 언급에 "이미해결"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21일 문재인 대통령이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와 인터뷰에서 위안부 문제와 관련해 일본의 법적 책임과 사과를 언급한 데 대해 "재작년 한일 간 합의로 (위안부 문제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해결된 것"이라며 수용 불가 입장을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그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의 언급에 대한 입장을 질문받자 "한일 양국은 (합의 당시) 위안부 문제가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해결됐다고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일본 정부는 재작년 합의에서 진심으로 사죄와 반성의 뜻을 표명했다"고 말해 일본이 위안부 문제에 대해 추가로 법적 책임을 지거나 사과를 할 용의가 없음을 재차 분명히 했다.

스가 장관은 "위안부 합의는 국제사회에서 높게 평가받고 있으므로 착실히 실시(이행)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계속해서 한국에 대해 끈질기게, 모든 기회를 활용해 합의를 착실히 이행하도록 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그는 도종환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북한 단일팀 구성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진 데 대해서는 "한국 정부가 정식으로 밝힌 것이 아닌 만큼 답변을 피하겠다"고 말했다.(취재보조 : 이와이 리나 통신원)

워싱턴포스트(WP), 문 대통령 인터뷰 게재
워싱턴포스트(WP), 문 대통령 인터뷰 게재(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9일 청와대에서 가진 미국 워싱턴 포스트(WP)와의 인터뷰 전문이 21일 워싱턴포스트 홈페이지에 게재됐다. 2017.6.21 [워싱턴포스트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photo@yna.co.kr
스가 관방장관
스가 관방장관[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1 17: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