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6월 모의평가 국어·수학 어려웠다…응시자 8.1%가 영어 1등급

송고시간2017-06-21 11:30

지난해 수능처럼 국어와 수학 가형 어려워 표준점수 최고점 상승

수능 성적통지표 보는 학생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능 성적통지표 보는 학생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이달 1일 치러진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모의평가는 '불수능'이라 불린 지난해 수능과 마찬가지로 국어와 수학 가형이 다소 어려웠던 것으로 나타났다.

절대평가로 전환된 영어영역의 경우 1등급이 약 4만2천명으로 상대평가였던 지난해 수능 1등급에 비해 1만8천명가량 늘었다.

영어영역이 절대평가로 바뀌면서 변별력이 떨어진 점 등을 고려하면 올해 수능도 국어·수학이 어려웠던 이번 모의평가와 비슷한 기조로 출제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수능 6월 모의평가 채점 결과 표준점수 최고점이 국어영역 143점, 수학 가형·나형이 각 138점으로 나타났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수능 국어영역의 표준점수 최고점은 139점, 수학 가형은 130점, 수학 나형은 137점이었다.

이번 수능 6월 모의평가에서 국어영역의 경우 표준점수 최고점이 4점, 수학 가형은 8점, 수학 나형은 1점 상승한 셈이다.

표준점수는 학생의 원점수가 평균성적과 얼마나 차이 나는지 나타내는 점수다. 시험이 어려우면 평균이 낮아지면서 표준점수 최고점이 올라가고, 시험이 쉬우면 반대로 표준점수 최고점이 내려간다.

국어영역은 지난해 치러진 2017학년도 수능에서 수준별 시험이 폐지되고 일부 문제 유형이 바뀌어 비교적 어려웠던 것으로 분석됐는데 이번 6월 모의평가는 이보다 더 어려운 수준으로 출제된 것으로 보인다.

표준점수 최고점 학생이 차지하는 비율은 국어영역이 0.14%로 지난해 수능(0.23%)보다 줄었다. 다만, 수학 가형은 0.07%에서 0.21%로, 수학 나형은 0.15%에서 0.18%로 늘었다.

국어·수학영역의 경우 1등급과 2등급이 나뉘는 등급구분 표준점수(1등급 커트라인)는 국어영역이 133점, 수학 가형이 127점, 수학 나형이 132점이었다.

지난해 수능(국어영역 130점·수학 가형 124점·수학 나형 131점)보다 영역별로 1∼3점 상승한 수준이다.

영어영역은 절대평가로 전환되면서 성적표에 표준점수가 아닌 등급만 표기됐다.

원점수 90점 이상을 받아 1등급을 받은 학생은 모두 4만2천183명으로 응시자의 8.08%였다.

2017학년도 수능에서 상대평가 1등급(약 4%)을 받은 학생이 2만4천여명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1만8천명가량 늘어난 셈이다.

시기자 평가원 대학수학능력시험본부 기획분석실장은 "(영여영역은) 시험의 내용과 형식 면에서는 변화가 없었기 때문에 전반적인 난이도는 지난해 수능과 비슷했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탐구영역 가운데 사회탐구 1등급 커트라인은 생활과 윤리 65점, 윤리와 사상 69점, 한국 지리 67점, 세계 지리 68점, 동아시아사 71점, 세계사 68점, 법과 정치 68점, 경제 74점, 사회·문화 66점으로 나타났다.

표준점수 최고점은 경제(79점)가 가장 높았고, 생활과 윤리(69점)가 가장 낮아 10점 차이가 났다.

과학탐구의 경우 1등급 커트라인은 물리Ⅰ 67점, 화학Ⅰ 67점, 생명 과학Ⅰ 70점, 지구 과학Ⅰ 69점, 물리Ⅱ 73점, 화학Ⅱ 73점, 생명 과학Ⅱ 71점, 지구 과학Ⅱ 70점으로 나타났다.

표준점수 최고점은 물리Ⅱ와 지구과학Ⅱ(각 81점)가 가장 높았고, 화학Ⅰ(72점)이 가장 낮아 9점 차이가 났다.

지난해와 커트라인이 같은 물리Ⅰ을 제외하고 사회·과학탐구의 모든 과목은 지난해보다 커트라인이 올라갔다.

직업탐구 역시 1등급 커트라인이 전체적으로 높아졌다.

제2외국어·한문영역의 경우 아랍어의 표준점수 최고점이 100점으로 가장 높았고, 프랑스어가 63점으로 가장 낮았다.

수능 필수과목인 한국사영역에서는 원점수 40점 이상을 받은 1등급 학생이 114만206명(21.85%)으로 집계돼 지난해(21.77%)와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래픽] 6월 모의평가 국어·수학 어려웠다…응시자 8.1%가 영어 1등급
[그래픽] 6월 모의평가 국어·수학 어려웠다…응시자 8.1%가 영어 1등급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