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특징주] 엔씨소프트 '리니지M' 출시 첫날 반등(종합)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엔씨소프트[036570]가 모바일 게임 기대작 '리니지M' 출시 첫날인 21일 반등에 성공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엔씨소프트는 전 거래일보다 1.11% 오른 36만5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리니지M 출시를 하루 앞두고 전날 급락했던 이 종목은 전날 장 마감 후 배재현 부사장의 보유주식 전량 매도 공시와 리니지M 서비스 개시 직후 접속 장애 발생 등 악재가 겹치면서 이날 개장 직후에도 7% 이상 하락했다.

하지만 오후 들어 개인을 중심으로 저가 매수세가 유입되며 반등에 성공했다.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의 사전 예약자가 500만명을 넘어서는 등 흥행 가능성이 커지며 주가가 고공행진을 해왔으나 이용자 간에 아이템을 사고파는 '거래소' 시스템 기능을 뺀 채로 출시된다는 소식에 전날 11% 넘게 떨어졌다.

증권가에서는 거래소 기능이 없어도 리니지M 초반 매출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으며 추후 업데이트로 거래소가 추가될 예정이어서 엔씨소프트 기초여건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다고 분석했다.

이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개인 간 거래와 아이템 거래소 등 기능은 리니지M의 핵심 요소인 만큼 게임물관리위원회의 심의 결과와 관계없이 어떤 형태로든 추후 오픈할 것으로 판단된다"며 "거래소 기능 제외가 출시 초반 매출에 미치는 영향도 미미하다"고 말했다.

권윤구 동부증권 연구원도 "리니지M이 출시 7시간만인 이날 오전 7시 기준으로 애플 앱스토어 다운로드와 매출 1위를 달성했다"며 "엔씨소프트가 내달 5일 전에 거래소 오픈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고 출시 초기에는 거래를 할 만한 아이템이 부족해 거래소 기능 제외가 큰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inishmor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1 15: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