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안산에 2층 버스 도입…입석 해소·관광 활성화 기대

(안산=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경기도 안산지역에 22일부터 2층 버스가 운행한다.

경기도와 안산시는 21일 오후 2시 상록구 사사3동 안산청석초등학교 앞에서 '안산시 2층 버스 개통식'을 열었다.

안산에 도입된 2층 버스는 모두 2대로, 평일에는 안산∼서울 강남역을 오가며 입석 문제를 해결하고 주말에는 대부도에 관광객을 실어나르는 역할을 한다.

평일에는 고잔푸르지오 6차 아파트를 출발해 한양대 에리카캠퍼스∼상록수역∼의왕톨게이트를 거쳐 강남역까지 편도 41.1㎞를 운행한다. 정차하는 곳은 모두 15개 정류장이다.

오전 6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하루 12회 운행한다.

서울 도심 달리는 경기도 2층 버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 도심 달리는 경기도 2층 버스[연합뉴스 자료사진]

주말에는 자유센터를 출발해 안산역과 신길동을 거쳐 대부관광본부까지 편도 31㎞를 운행하며 정류장은 18곳이다.

주말에는 오전 7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하루 8회 운행한다.

2층 버스는 1층 12명, 2층 59명 등 71명이 탑승할 수 있다.

승객의 안전을 위해 출입문이 완전히 닫히기 전까지 출발을 방지하는 세이프티 도어, 천장 비상 탈출구, 긴급 제동장치, 차로이탈 경고장치, 전복 방지 시스템 등의 장치를 갖추고 있다.

교통약자를 배려해 휠체어 전용공간과 도움버튼이 설치돼 있으며 좌석별 독서용 등, 모바일 기기 등을 충전할 수 있는 USB 포트 등의 편의시설도 갖추고 있다.

남경필 경기지사는 개통식에서 "2층 버스 도입은 도와 시·군, 의회가 연정을 바탕으로 광역버스 입석 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한 결과"라고 말했다.

경기도는 광역버스 입석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015년 10월 전국 최초로 2층 버스를 도입했다.

현재 김포∼서울 5개 노선 16대, 남양주∼잠실 5개 노선 6대, 수원∼서울 2개 노선 3대, 파주∼서울 1개 노선 1대, 안산∼서울 1개 노선 2대 등 14개 노선 28대의 2층 버스가 운행하고 있다.

도는 오는 12월까지 115대, 내년 초까지 143대의 2층 버스를 추가 도입하는 등 2층 버스를 매년 50∼100대씩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wysh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21 1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