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가락들판에 2030등록엑스포 유치 염원 '논 그림' 조성

송고시간2017-06-20 08:02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부산 강서구 가락 들판에 2030부산등록엑스포 유치를 위한 염원이 새겨진다.

부산시 농업기술센터는 오는 24일 오전 10시 강서구 가락동 들판에서 서병수 부산시장과 농업인 등 1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유색벼 활용 논 아트 조성 행사'를 한다고 20일 밝혔다.

가락들판 논 아트 디자인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가락들판 논 아트 디자인 [부산시 제공=연합뉴스]

이번 행사는 검은색 벼, 붉은색 벼, 노란색 벼 등 유색 벼를 활용해 논에 그림을 그리는 행사다.

2030 부산등록엑스포 유치를 기원하고 이색 볼거리를 제공해 360만 부산 시민의 엑스포 유치 염원을 나타낸다.

벼를 이용한 '논 아트'는 벼가 자라면서 나타나는 고유의 색깔로 그림 형상을 연출하게 된다.

10월 수확기까지 시기별로 다이내믹한 그림의 변화를 만끽할 수 있다.

이번에 조성하는 논 그림 디자인은 부산의 상징인 용두산공원, 해운대 센텀스카이라인을 이어주는 광안대교, 광안리 불꽃축제를 형상화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어린 모가 자라서 가을에 풍요로움을 안겨주듯 2030 부산등록엑스포 유치라는 희망이 엑스포 성공 유치라는 수확으로 거둘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지지를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 농업기술센터는 강서구 죽동동 일원 1만1천900㎡ 논에 디자인 개발과 밑그림 설계를 거쳐 지난달 말 유색 벼를 옮겨 심었다.

josep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