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사처 "연가보상·초과근무 많은 직종에 공무원 인력 증원"

(서울=연합뉴스) 성혜미 임형섭 기자 = 인사혁신처가 "연가 소진율이 낮고, 야근·휴일근무가 많은 부처와 직종을 조사해 이를 중심으로 공무원 인력을 증원하자"고 국정기획자문위원회에 제안한 것으로 19일 확인됐다.

인사혁신처는 지난달 30일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을 주제로 한 국정기획위 업무보고에서 이러한 의견을 밝혔다.

인사처 관계자는 "현장에서 대민서비스를 하는 현업직과 일반직 중에서 업무가 과도하게 몰리는 직종을 조사해 공무원 증원에 활용하면 기존 공무원은 일·가정 양립을 실현할 수 있고, 연가보상비·초과근무비를 줄인 금액은 일자리 창출 재원으로 활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현업직은 소방, 경찰, 해경, 교정직, 관세·통관, 어업지도 담당자 등이 포함된다. 인사처는 일반직 중에서도 상시로 초과근무가 잦은 직종의 인력을 보강해 실질적으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본다.

인사처는 지금도 연가사용이 낮고 초과근무가 만연한 직종을 꼽을 수 있지만, 실제 정책에 활용하려면 전반적인 실태조사가 선행돼야 한다고 전했다.

앞서 문재인 정부는 추경예산을 통해 연내 공무원 1만2천명을 충원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채용 분야는 소방과 경찰, 사회복지, 군무원·부사관이 각각 1천500명, 근로감독관·환경감시원 등 생활안전분야 3천명, 교사 3천명 등이다.

정부는 하반기 1만2천명을 포함해 5년 내 공무원 17만4천명을 추가로 고용한다는 계획이다.

국정기획위원회 관계자는 "전체적인 정책 방향은 이번 정부가 추구하는 방향에서 벗어나지는 않는 것 같다"며 "다만 아직 분과위원회에서 이 사안과 관련해 의견이 모이거나 결론이 나지는 않은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지방공무원 9급 공채 시험 D-1
지방공무원 9급 공채 시험 D-1(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9급 지방공무원 채용시험을 하루 앞둔 16일 서울 노량진 한 공무원 학원에서 한 수험생이 복도를 걷고 있다. 이번 시험에는 전국 16개 시·도에서 총 1만315명 모집에 22만501명이 지원해 작년 평균 경쟁률 18.8대 1보다 높은 21.4대 1을 기록했다.2017.6.16
leesh@yna.co.kr


noano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9 20: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