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환경보호협회의, 울산 미세먼지 대책 심포지엄 개최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사단법인 환경보호협의회가 주관하고 울산테크노파크가 후원하는 '울산의 미세먼지와 그 대책' 심포지엄이 19일 오후 울산테크노파크 대강당에서 열렸다.

도시 미세먼지 · 황사(PG)
도시 미세먼지 · 황사(PG)[제작 이태호]

이날 행사에는 전국의 미세먼지 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병규 울산대 건설환경공학부 교수는 국내 미세먼지를 규정하는 입자크기와 분류에 대한 오류, 황사와 비황사시 미세먼지의 특성, 차량 속도나 도로 상황, 타이어 종류와 미세먼지 발생량 등을 소개했다.

신동천 연세대 의과대 교수는 미세먼지가 각종 호흡기와 폐 질환, 심장질환, 암, 조기 사망, 눈이나 피부의 가려움 등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을 발표했다.

이밖에 인공강우 등 산업시설의 미세먼지 배출 감소 방법, 울산시의 미세먼지 피해 대책 현황 등이 거론됐다.

박도문 환경보호협의회 회장은 "시민의 제안을 받고 민·관·산·학이 주축이 되는 미세먼지 저감대책협의회를 구성해 대기환경 개선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9 16: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