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지적장애인 꼬드겨 수천만원 뜯은 40대 구속

2천700만원 대출받고 휴대폰 소액결제…합의서 허위 작성

(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지적장애인을 속여 대출을 받게 하는 등 수천만원을 챙긴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북 완주경찰서는 사기 등 혐의로 A(42)씨를 구속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9월부터 2달 동안 지적장애인 B(32·여)씨의 명의로 2천700만원을 대출받아 가로채고, 휴대전화를 개통해 500여만원 상당을 소액결제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B씨가 지적장애를 앓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지난해 2월부터 접근, 수차례 만나며 음식을 사주는 등 환심을 샀다.

이후 A씨는 B씨의 휴대전화로 대부업체에 전화를 걸어 2천700만원을 대출받았고, 그의 명의로 휴대전화도 개통했다.

게임 머니 등을 소액결제한 금액과 휴대전화 요금은 모두 B씨에게 떠넘겼다.

B씨와 상담을 하며 이 사실을 알게 된 사회복지사는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수사에 착수하자 A씨는 자신의 범죄를 덮기 위해 B씨를 꼬드겨 합의서를 작성하기도 했다.

A씨는 "신용불량자인 데다가 채무도 많아 B씨에게 접근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9 15: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