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일종 의원 "가뭄으로 농작물재해보험 가입기간 연장"

송고시간2017-06-19 12:07

(서산=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자유한국당 성일종(충남 서산태안) 의원은 극심한 가뭄으로 인한 농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농림축산식품부, 농협, 농협손해보험과 협의해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기간을 최장 20일 이상 연장했다고 19일 밝혔다.

성일종 의원
성일종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희망농가 중 벼는 오는 30일까지, 사과·배는 다음 달 7일까지, 콩은 다음 달 21일까지 지역농협·품목농협 창구에서 신청하면 된다.

농협손해보험에 따르면 올해 가뭄 피해로 벼 농가에서 보험금을 청구한 건수는 지난 19일 기준으로 4천106건에 달한다.

충남의 가뭄 피해 보험금 청구가 2천780건으로 전체 청구 건수의 68%를 차지했다. 전남은 1천211건(29%)으로, 두 지역이 전체의 97%에 달했다.

관정개발 현장에 나와 있는 동네 주민들
관정개발 현장에 나와 있는 동네 주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농작물재해보험은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에서 보험료를 지원한다.

충남의 경우 50%는 국고, 9%는 도비, 31%는 시·군비로 지원하고, 농민은 보험료의 10%만 부담하면 된다.

성 의원은 "긴 가뭄으로 농민 피해가 극심하다"며 "정부는 가뭄피해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해 피해현황 파악과 예산지원 등 근본적인 가뭄대책 마련을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min36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