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상돈 "조대엽 2대 주주인 회사, 불법여론조사로 檢조사"

송고시간2017-06-19 10:40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국민의당 이상돈 의원은 19일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가 2대 주주로 있는 회사가 불법 여론조사를 벌인 의혹으로 민·형사상 절차를 밟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조 후보자가 2대 주주이자 사외이사로 있는 ㈜리서치 21이 2014년 6·4 지방선거를 앞두고 실시한 옛 새누리당 양산시장 경선 여론조사에서 일부 불법행위 의혹이 제기됐고, 예비후보 2명으로부터 피소돼 현재 심리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무혐의 처리됐던 검찰 수사 역시 올해 1월 재개돼 울산지검에서 해당 사건을 들여다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의원은 "여러 정황에 비춰 볼 때 조대엽 후보자는 ㈜리서치21에서 일어난 문제에 대해 자신은 모르는 일이라고 치부할 수 없다고 생각된다"면서 "불법여론조사로 인해 검찰조사를 받는 회사의 2대 주주이자 사외이사로 지금까지 등재된 조 후보자는 이 사건에 대해서도 솔직히 해명해주길 촉구한다"라고 밝혔다.

이상돈 "조대엽 2대 주주인 회사, 불법여론조사로 檢조사" - 1

hrse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