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4차 따복하우스 건설 사업자에 금호산업

송고시간2017-06-19 08:35

2천209가구 건설…올해 12월 착공·2019년 10월 입주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경기도는 총 2천209가구를 건설하는 경기도 4차 따복(따뜻하고 복된)하우스 사업 민간사업자로 금호산업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원 따복하우스 기공식[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수원 따복하우스 기공식[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도와 금호산업 컨소시엄은 8월 협약을 체결한 뒤 12월 착공, 2019년 10월 주민들을 입주를 시킬 계획이다.

따복하우스 4차 사업은 3천60억원을 들여 남양주 다산지금A5 지구에 2천78가구, 하남덕풍 지구에 131가구 아파트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이 아파트 중 1천747가구는 신혼부부에게 임대 공급한다.

따복하우스는 정부의 공공임대주택인 행복주택을 기본으로 한 경기도 특화 임대주택으로, 2020년까지 1만가구가 공급된다.

따복하우스의 임대료는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이며, 자녀 수에 따라 임대 보증금 대출이자를 최대 전액까지 도로부터 지원받는다.

도는 지금까지 7차에 걸쳐 23개 지구 6천684가구의 따복하우스 건설 민간사업자를 선정했거나 선정 절차를 진행 중이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