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합천 36.5도, 밀양·의성·상주 36.1도…6월 관측사상 최고

사흘째 더위에 폭염특보 확대…더위 모레까지 계속될 듯
폭염경보에도 식지 않는 야구 열기
폭염경보에도 식지 않는 야구 열기(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에 폭염경보가 발효된 18일 오후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경기를 보기 위해 무더위에도 관중들이 몰려들고 있다. 2017.6.18
pch80@yna.co.kr
해운대 피서객 북적
해운대 피서객 북적(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전국 곳곳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18일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서 피서객들이 물놀이를 즐기며 휴일을 만끽하고 있다. 2017.6.18
cch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전국에서 사흘째 폭염이 이어지면서 18일 경남 합천과 밀양, 경북 의성과 상주, 전북 장수 등의 낮 최고 기온이 6월 날씨로는 관측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최고기온은 합천 36.5도, 밀양·의성·상주 36.1도, 장수 32.8도로 각 지역에서 기상관측을 시작한 이후 6월 기온으로는 가장 높았다.

또 거창(35.3도)·문경(35.1도)·보은(33.3도)은 이날 최고기온이 각 지역 기상관측 사상 6월 기온으로는 두 번째로 높았고 산청(34.9도)·해남(32.2도)·안동(35.2도)·완도(31.4도)는 세 번째로 더웠던 날로 기록됐다.

강릉 앞바다 수놓은 원색의 물결
강릉 앞바다 수놓은 원색의 물결(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전국 곳곳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18일 강원 강릉시 송정해수욕장 앞바다에서 카이트 보더들이 시원한 바닷바람에 카이트 보드를 즐기며 무더위를 식히고 있다. 2017.6.18
yoo21@yna.co.kr

비공식 기록인 무인 자동기상관측망(AWS) 관측에서는 대구 달성군이 37.2도까지 올라가 전국 최고를 기록했다. 경산시 하양읍도 37.1도까지 올라갔고, 영천시 신령면 36.8도, 안동 하회 36.4도 등을 기록했다.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경기 남양주와 고양, 경남 김해와 창원, 전남 강진에는 새로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경북 청도·예천·김천과 강원 정선 등에 발효됐던 주의보는 한 단계 높은 폭염경보로 바뀌었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기온이 33도, 폭염경보는 일 최고기온이 35도인 날이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보일 때 내려진다.

폭염특보는 전국적으로 점차 확대되는 추세다.

폭염주의보는 16일 서울과 경기 동두천·포천·가평·이천·여주, 충북 청주·증평, 전남 나주·담양·순천 등을 시작으로 17일 강원 영월·횡성·원주와 충남 천안·공주·아산, 대전 등지로 확대됐고 18일에는 경기·전라·경상·충남 대부분 지역에 내려졌다.

폭염경보는 17일 광주를 시작으로 18일 경북 구미·영천·경산·군위·고령·칠곡·상주·의성과 경남 밀양·창녕·합천, 대구로 확대됐다.

'시원함이 간절한 더위'
'시원함이 간절한 더위'(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전국 곳곳에 폭염특보가 내려진 18일 오후 서울 중구 동대문시장 인근 상점에서 한 외국인 관광객이 과일음료를 주문하고 있다. 2017.6.18
mjkang@yna.co.kr

16일과 18일 사이 내려진 폭염특보들은 아직 해제되지 않았다.

기상청은 이번 폭염이 모레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한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륙지역은 당분간 낮 기온이 33도 안팎을 보이겠다"면서 "폭염특보가 확대될 가능성도 있으니 날씨 정보를 수시로 확인해달라"고 당부했다.

폭염은 오는 22일 제주를 시작으로 23일 제주, 전라·경남 등 남부지방에 비가 내리면서 다소 누그러질 전망이다.

다만 기상청은 이번 비의 양이 평년(3∼19㎜)보다 적을 것으로 예상했다.

폭염, 한강 피서객
폭염, 한강 피서객(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서울 낮 기온이 32도까지 오른 18일 오후 여의도 한강시민공원 다리 밑에서 시민들이 텐트를 치고 더위를 피하고 있다. 2017.6.18
xyz@yna.co.kr

jylee2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