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中, 난폭 운전에 '골치'…횡단보도 무단 주행시 강력 처벌

베이징 당국, 위반 운전자에 200위안·벌금 3점 부과
베이징 시내를 가득 매운 자동차
베이징 시내를 가득 매운 자동차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에서 난폭 운전이 갈수록 심해지자 중국 정부가 횡단보도에서 무단으로 주행하는 운전자에 대해 강력히 처벌하기로 했다.

18일 환구망(環球網) 등에 따르면 중국 공안부는 최근 전국 경찰에 횡단보도에서 '보행자 우선' 법규를 지키지 않고 질주하는 차량에 대해 엄격한 단속과 처벌을 하라고 긴급 지시했다.

이번 조치는 지난 3년간 횡단 보도에서 1만4천여 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해 3천898명이 숨졌기 때문이다. 이들 교통사고의 90%는 운전자가 횡단보도의 보행자에게 양보하지 않아 일어났다.

이에 따라 공안부는 횡단보도에 CCTV를 통한 감시와 교통경찰 순시를 강화함과 더불어 강력한 처벌을 하라고 지시했다.

아울러 보행자 안전 증진을 위해 각 지방정부는 신호 체계와 신호등을 늘리고 지하보도와 육교 등을 추가로 설치할 방침이다.

특히 베이징 교통경찰 당국은 지난 15일부터 횡단보도에서 보행자에게 양보하지 않고 주행하는 차량에 대해 200위안(한화 3만3천여원)의 벌금과 벌점 3점을 매기고 있다. 중국에서는 벌점 12점을 받으면 면허가 취소된다.

중국 당국의 이러한 조치는 최근 허난(河南)성에서 한 여성이 횡단보도를 건너다 택시에 치여 넘어진 뒤 또 다른 차량에 치여 숨지면서 여론의 불만이 커지자 나온 것이다.

그러나 중국에서는 여전히 좌회전 신호가 없는 곳도 많은 데다 횡단보도에서 차량과 사람들이 뒤엉키는 경우가 많아 큰 효과가 없을 것이라는 지적도 있다.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5: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