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른정당 "강경화 임명강행은 국회와의 협치 거부"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 바른정당은 18일 문재인 대통령이 야권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임명한 데 대해 "국회와의 협치를 사실상 거부한 것"이라고 반발했다.

조영희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문 대통령은 최근 안경환 후보자의 사퇴로 청와대 인사검증시스템과 5대 인사원칙의 문제점이 드러났지만, 어떠한 사과도, 아무런 인사원칙 개선 방안도 내놓지 않고 강 장관의 임명만을 강행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강 후보자는 인사배제 5대 원칙 중 4개 원칙에 위배되는 인물"이라며 "그런데도 문 대통령은 국회에서 제기한 이러한 문제점들이 단지 참고용일 뿐이라며 실체도 없는 '국민의 뜻'을 들먹이면서 강행을 정당화했다"고 비판했다.

그는 "국민의 높은 지지율은 원칙 없는 코드인사나 상식에 어긋나는 보은인사를 눈감아주겠다는 것이 아니다"라며 "지금과 같이 독선과 오만으로 실패한 정권의 모습을 답습한다면 머지않아 민심의 역풍을 맞을 수밖에 없다"고 경고했다.

바른정당 조영희 대변인(자료사진)
바른정당 조영희 대변인(자료사진)

jbr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5:2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