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산중공업, 협력사와 베트남 동반 진출 협약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두산중공업은 최근 베트남 쭝꾸앗 공단의 현지 법인 두산비나에서 5개 협력사와 함께 베트남 진출을 위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두산중공업은 협약에 따라 협력사들이 두산비나의 공장 부지 일부를 활용해 법인·공장을 설립할 수 있도록 행정·재무·경영 등에 대한 컨설팅을 지원한다.

법인세·소득세 감면 등의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도록 베트남 현지 주무관청과 협의도 진행한다.

베트남 발전(發電) 시장은 성장 잠재력이 큰 곳으로 평가받는다. 2030년까지 100GW 규모의 신규 설비가 증설될 것으로 예상된다.

배종훈 나산전기산업 대표이사는 "중소기업 자체 역량으로는 해외 시장 진출에 어려움이 많았던 것이 현실"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베트남 현지에서의 직접 수주를 통한 매출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명우 두산중공업 사장은 "베트남에 이어 향후 인도에서도 협력사들이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두산중공업 김명우 사장(왼쪽에서 네 번째), 두산비나 법인장 정연인 전무(왼쪽에서 두 번째)와 나산전기산업 배종훈 대표이사(왼쪽에서 여섯 번째) 등 5개 협력사 대표이사들과 함께 베트남 진출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제공=연합뉴스]
두산중공업 김명우 사장(왼쪽에서 네 번째), 두산비나 법인장 정연인 전무(왼쪽에서 두 번째)와 나산전기산업 배종훈 대표이사(왼쪽에서 여섯 번째) 등 5개 협력사 대표이사들과 함께 베트남 진출을 위한 상호협력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0: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