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르투갈 산불로 최소 25명 사망…밤사이 전국으로 번져(종합)

소방대원 1천700명 동원해 진압 중·스페인 물폭탄 비행기 급파
일부 지역 40℃ 넘는 불볕더위…"마른 뇌우로 화재 발생 가능성"
 화염에 위협받는 포르투갈 레이리아
화염에 위협받는 포르투갈 레이리아[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김수진 기자 = 17일(현지시간) 포르투갈 중부에서 큰 산불이 발생해 최소 25명이 숨지고 20명이 다쳤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조르제 고메스 포르투갈 내무부 장관은 "22명이 도로를 이동하던 중 화염에 갇혀 차 안에서 목숨을 잃었으며, 3명은 연기 흡입으로 숨졌다"고 말했다.

부상자 중에는 소방대원 5명이 포함됐으며, 이 중 2명이 중태에 빠졌다. 당국은 사망자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오후 화재가 시작된 레이히아 주 페드호가우 그한데 지역에는 소방대원 수백명과 소방차 160대가 출동해 사투를 벌이고 있다.

하지만 산불이 인근 지역으로 빠르게 번지는 바람에 진압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불길은 밤사이 전국으로 번져 숲 60곳을 추가로 태웠다.

당국은 전국 화재 발생 지역에 소방대원 1천700명을 급파했다.

아직 전체적인 피해 규모는 집계되지 않았다.

안토니우 코스타 포르투갈 총리는 따라 화재 지역의 주민 일부를 대피시켰으며, 스페인 정부가 물 폭탄 비행기를 보내 진압을 돕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마른 뇌우가 이번 화재 발생의 원인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포르투갈은 이날 여러 지역에서 기온이 40℃를 넘는 불볕더위에 시달렸다.

포르투갈 정부는 조만간 국가 애도 기간을 선포할 예정이다.

소방대원이 산불로 대피한 여성을 돌보는 모습
소방대원이 산불로 대피한 여성을 돌보는 모습[EPA=연합뉴스]
[그래픽] 포르투갈 대규모 산불 발생
[그래픽] 포르투갈 대규모 산불 발생


jangj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14: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