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정부, 내달 G20서 한미일 정상회담 조정"

(도쿄=연합뉴스) 김정선 특파원 = 일본 정부가 다음달 독일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맞춰 한미일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방향으로 조정에 들어갔다고 요미우리신문이 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18일 전했다.

요미우리는 3개국 정상회담이 이뤄지면 지난해 3월 워싱턴 회담 개최 이후 사례가 되며, 한미 새 정권이 발족한 이후 처음으로 열리게 되는 것이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회담에서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과 관련, 3국이 결속해 대응한다는 방침을 재확인할 것으로 전망하고 "위안부 문제를 둘러싼 2015년 한일 합의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G20에 맞춰 문재인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개별 회담을 추진하고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회담도 모색하고 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j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8 08: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