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 달성군 낮 기온 35.1도…전국 최고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17일 대구 달성군의 낮 최고 기온이 35.1도로 전국 최고를 기록하는 등 동해안 일부를 제외하고 대구·경북 대부분 지역에서 불볕더위를 보였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낮 최고 기온은 경산 33.5도로 공식 기록상 가장 높았다. 이어 칠곡 33.4도, 의성 33.3도, 고령 33.2도, 군위 33.1도 등으로 경북 내륙 대부분 지역에서 30도를 넘겼다. 대구도 32.4도로 비교적 높았다.

비공식인 무인 자동기상관측망(AWS) 측정기록으로는 대구 달성군이 35.1도, 영천 신령면 34.9도, 의성 옥산면 34.1도, 안동 길안면 33.9도 등이었다.

앞서 기상지청은 이날 오전 11시를 기해 의성, 김천, 고령, 군위, 경산 등 경북도내 5개 시·군과 대구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

김승관 예보관은 "당분간 더위가 이어지면서 폭염특보가 확대 또는 강화될 가능성이 크다"고 예보했다.

duc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7 16: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