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수남·한성희, 김천 국제여자테니스 2차대회 결승 맞대결

정수남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정수남 [대한테니스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정수남(435위·강원도청)과 한성희(791위·KDB산업은행)가 국제테니스연맹(ITF) 김천 국제여자서키트 2차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결승에서 맞붙는다.

정수남은 17일 경북 김천종합스포츠타운에서 열린 대회 7일째 단식 4강전에서 기지마 미즈노(559위·일본)를 2-1(7-6<7-0> 4-6 6-2)로 물리쳤다.

최근 2주 연속 국내에서 열린 서키트 대회에서 우승한 정수남은 18일 결승에서 3주 연속 정상에 도전하게 됐다.

한성희는 누드니다 루앙남(573위·태국)을 2-0(6-4 6-4)으로 꺾고 결승에 합류했다.

함께 열리고 있는 ITF 김천 국제남자퓨처스 2차대회(총상금 1만5천 달러) 단식 결승은 18일 김청의(449위·대구시청)와 이태우(1천498위·당진시청)의 경기로 펼쳐진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7 14: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