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광주 올해 첫 폭염경보…낮 최고 35도까지 오를 듯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지방기상청은 광주에 내려진 폭염주의보를 17일 오전 11시를 기해 폭염경보로 대치한다.

햇볕 내리쬐는 광주 운천호수공원
햇볕 내리쬐는 광주 운천호수공원

전남 함평에도 이날 오전 11시부터 폭염주의보를 발령한다.

전남 화순과 나주, 순천, 광양, 구례, 곡성, 담양에는 전날 오전부터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이날 광주·전남의 낮 최고 기온이 26∼35도까지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전날 광주의 낮 최고 기온은 35.2도까지 치솟았고 곡성 33.1도, 화순 33도, 나주 32.8도 등을 기록했다.

기상청은 당분간 무더위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했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기온이 33도, 폭염경보는 일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령한다.

areu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6/17 10:3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